국민서관
전체도서
  • 도서소개
  • 전체도서
으라차차 큰 일꾼
글 / 그림 : 정해왕 / 이승현옮김 :
출간일 : 2015-05-29ISBN : 9788911124527
패키지 : 250x248연령 : 유아 5~7세
가격 : 12,000원쪽수 : 44
도서 판매처
  • 교보문고
  • Yes24
  • 인터파크
  • 알라딘
목록보기
책 소개

■ 책의 개요


힘센 총각은 아주아주 큰일이 하고 싶었습니다. 호랑이도 만나고, 산적도 만났지만 시시하기만 했지요. 힘센 총각이 찾은 큰일이란 과연 무엇일까요? 힘만 세었지 어리석은 총각의 행동을 해학적으로 표현하여 힘만 믿고 으스대는 사람을 풍자하는 책입니다. 더불어 진정한 큰일에 대해서 생각하게 합니다.



■ 줄거리


어느 고을에 아주아주 힘센 총각이 살았습니다. 총각은 시시한 일은 할 수 없다면서 빈둥빈둥 놀기만 했지요. 그러던 어느 날 총각이 큰일을 하겠다며 길을 떠났습니다. 씨름판에도 가고, 호랑이도 만나고, 산적도 만났지만 총각에겐 모든 것이 시시할 뿐이었습니다. 드디어 총각이 큰일을 찾아냈다고 합니다. 총각이 찾은 큰일, 그게 무얼까요?



■ 이 책의 특징


힘만 믿고 으스대다간 큰 코 다칠걸!

어느 시골 마을에 힘센 총각이 살았습니다 . 총각은 힘이 어찌나 센지 산처럼 쌓인 나뭇짐 지는 것쯤은 일도 아니었고, 커다란 바위 들기는 식은 죽 먹기였습니다. 총각에겐 농사일이 시시하게만 보였습니다. 땀 흘려 일하는 것보다 자신의 힘을 자랑할 수 있는 아주아주 대단한 일이 하고 싶었지요. 큰일을 찾아 마을을 떠난 총각은 여기저기서 힘자랑을 합니다. 덩치 큰 씨름꾼도 휙휙 내던지고, 무서운 호랑이 앞에서도 눈 하나 깜짝하지 않습니다.
“씨름도, 호랑이 잡기도 모두 시시하군. 진짜 큰일이 뭐 없을까?”
힘센 총각은 우쭐거리며 다시 길을 떠납니다. 그런데 세상에서 가장 힘센 것 같은 총각 앞에 아주 무시무시한 벌레가 나타납니다. 바로 깨알만 한 벌레‘이’입니다. 조그만 벌레가 어떻게 무시무시하냐고요? 여기가 바로 옛이야기의 묘미를 느낄 수 있는 부분입니다. 위험한 상황들을 모두 물리친 총각 앞에 또 어떤 일이 벌어질지 이야기는 절정으로 달합니다. 이때 의외의 캐릭터가 등장함과 동시에 엉뚱한 상황이 생기면서 한바탕 웃음이 터지게 되는 것입니다.
《으라차차 큰 일꾼》은 힘만 세었지 어리석은 총각의 행동을 해학적으로 표현하여 힘만 믿고 으스대는 사람을 풍자합니다. 총각은 힘센 것만이 최고라고 생각하며 으스대기 바빴습니다. 하지만 진정한 힘이란 상황에 따라 올바른 방법으로 대처할 수 있는 지혜가 아닐까요?

 

진정한 큰일이란...

힘센 총각이 집을 떠났던 건 큰일을 하기 위해서였습니다.총각이 생각한 큰일이란 무엇이었을까요? 총각은 힘이 센 만큼 특별한 일을 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주변 사람들이 땀 흘려 열심히 일하는 것을 하찮게 여기며 자신의 일이 아니라 생각했지요. 하지만 진정한 큰일이란 특별한 것이 아닙니다. 자신이 할 수 있는 일, 맡은 일에 최선을 다해 열심히 한다면 그게 바로 큰일인 것이지요.
총각이 큰일을 하고 싶었던 것처럼 아이들도 주인공이 되고 싶어 하고, 눈에 띄는 특별한 것을 하고 싶어 합니다. 더 나아가 변호사, 의사, 연예인 등 화려하고 멋진 직업을 꿈꾸지요. 겉보기에 화려하고 멋진 것만이 큰일일까요? 총각이 하찮게 여겼던 것이 총각에게 가장 큰일이었던 것처럼 이 세상 어떤 일이라도 하찮은 일은 없습니다. 각자 자기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기 때문에 세상이 돌아가는 것입니다. 모두가 큰일을 하고 있고, 모두가 주인공입니다. 화려해 보이지 않을 지라도 말입니다. 자신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는 것, 그것이 무엇보다 자랑스럽고 값진 큰일이랍니다.
 

작가 소개

정해왕
 

충남 서천에서 태어나 , 연세대학교에서 국문학을 공부했습니다. 지금은 ‘어린이책작가교실’대표로서 참신한 어린이 책 작가들을 길러 내는 한편, 재미있고 알찬 어린이책을 만드는 일에 힘쓰고 있습니다. 그동안 펴낸 책으로는 《자린고비 일기》,《엄마, 고마워요》, 《토끼 뻥튀기》,《대기만성 손만성》등이 있으며, 초등3 국어책에 〈금강초롱〉이, 중등3 국어책(대교)에 〈한글 피어나다〉가 실렸습니다.



그림 이승현

1972년 광주에서 태어나, 한국일러스트레이션학교와 서울시립대학교 대학원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전공했습니다. 그림책 《씨름》으로 제28회 한국어린이도서상 일러스트레이션 부문에서 상을 받았고, 그동안 《거짓말 잘하는 사윗감 구함》,《귀신을 마음대로 부린 선비》,《이선달 표류기》,《나의 달타냥》,《도깨비감투》,《삼국지》,《김수한무》같은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한국생활사박물관〉시리즈 그림 작업에 참여하였으며, 지금은 지리산에 내려와 ‘그림똥’과 ‘지리산 문화예술사회적협동조합 구름마’를 운영하면서, 시골 작은 학교 아이들을 위해서 문화 예술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블로그(http://blog.naver.com/coat2020)에서 선생님 소식을 엿볼 수 있습니다. 

닫기
국민서관 개인정보처리방침
국민서관     대표이사:문상수     사업자등록번호:105-81-64860
경기도 파주시 문발동 광인사길 63 (문발동 514-4번지)     TEL:070-4330-7853     FAX:070-4330-7855
COPYRIGHT (C) 2005-2014 KOOKMINBOOKS ALL RIGHTS RESERVED.